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유통
수입쇠고기 구매이유는 ‘합리적인 가격’
장계영 기자 | 승인 2017.11.27 23:11
<표> 한국소비자원 제공

최근 외국산 쇠고기의 수입 및 소비 규모가 증가하면서 소비자들은 국내산에 비해 수입쇠고기 가격 측면에 특히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고: 수입쇠고기 시장 점유율 (’14년)51.9% → (’15년)54.0% → (’16년)62.3% (2017 농업전망, 한국농촌경제연구원)

한국소비자원이 전국 광역·특별시에 거주하는 수입쇠고기를 구입한 경험이 있는 20대 이상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소비실태 조사를 실시한 결과, ‘가격’ 만족도가 5점 만점 중 3.84점으로 가장 높았고, ‘맛’(3.70점), ‘안전성’(3.52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전반적 만족도: 3.72점).

수입쇠고기를 주로 구매하는 소비자(471명)를 대상으로 수입쇠고기 구매이유에 대해 질문한 결과, 88.7%(418명)는 ‘가격’이라고 응답하였다. 또한, 국내산 쇠고기를 주로 소비하는 소비자(223명)의 국내산 소고기 구매 이유는 ‘맛’이 75명(33.6%)으로 가장 많았고, 원산지(27.8%, 62명), 안전성(26.0%, 58명), 가격(11.2%, 25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소비자들이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만족하여 수입쇠고기를 소비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97.3%(973명)가 향후 수입쇠고기를 구매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하였는데, 현재와 비슷한 규모(73.6%, 736명)로 구입하거나 더 많이 구매하겠다(23.7%, 237명)고 답변하였다.

수입쇠고기의 원산지별로는 호주산 소비 경험률 61.7%(617명), 미국산 소비경험률 30.7%(307명) 등 호주와 미국산이 전체의 92.4%(924명)를 차지하였고, 그 외 뉴질랜드산(5.5%, 55명), 캐나다산(2.1%, 21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원산지별 소비자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 ‘가격’측면에서 미국산 소비경험자의 만족도가 3.90점으로 호주산(3.83점)보다 높았고, ‘맛’에서도 미국산 소비경험자 만족도(3.76점)가 호주산(3.70점)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나, 맛과 가격측면에서 미국산 쇠고기 소비만족도가 호주산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FTA 발효 등으로 수입쇠고기 가격 인하요인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가격이 높게 유지되는 가장 큰 요인으로는 ‘유통비용’일 것이라고 62.2%(622명)가 응답하였다.

이와 관련, 2017년도 상반기(1~6월) 한국소비자원의 수입소비재 가격모니터링 자료 및 관세청 제공 수입쇠고기 수입가격을 비교분석한 결과, 수입쇠고기 수입가격 대비 판매가격의 비율은 최저 2.01배(호주산 냉장 척아이롤(대형마트))에서부터 최고 4.89배(호주산 냉동갈비(백화점))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FTA 발효로 수입되는 주요 수입소비재의 가격 모니터링 및 유통구조 등을 지속적으로 조사하여 소비자 구매 선택 정보를 제공하고 개선방안도 강구할 계획이다.

 

장계영 기자  riv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9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