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질러 육포, 10년간 6천4백만 개 팔려
안요셉 편집 | 승인 2018.05.14 23:58

샘표의 안주∙스낵 브랜드, ‘질러(Ziller)’가 육포 누적 판매량 6천4백만 개를 돌파했다. 국민 한 명당 제품을 한 개 이상 소비한 셈이다.

​​질러는 10년전 ‘부드러운 육포’를 내놓으며 육포 시장에 본격 진출했으며, 이후 시장 1등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아 왔다.

​​10여 년간 부드러운 육포를 필두로 갈릭 바베큐 육포, 크레이지 핫 육포, 치즈 품은 비프, 직화 육포, 한입 육포 등 기존의 육포와 차별화한 다양한 맛을 선보여 왔다. 또한 직화 육포 등의 제품에 개별 진공 포장 기술을 적용해 편의성까지 더했다.

​​특히 샘표는 지난 2010년 충북 영동에 육포 전용 공장을 짓고, 매달 3천 가지 이상의 품질 및 위생 검사를 통해 고품질의 육포를 생산하고 있다.

​샘표는 질러 육포 6천4백만 개 판매 돌파를 기념해 ‘내가 원하는 질러’ 이벤트도 진행한다.

안요셉 편집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 편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8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