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가전&디지털
코웨이, 2017 CES서 고객 안심 혁신 제품과 서비스 선보여
제이콥 기자 | 승인 2017.01.06 00:28

라이프케어기업 코웨이(대표 이해선)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전시회 ‘2017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 2년 연속 참가해 소비자 안심과 신뢰에 중점을 둔 혁신 제품과 케어서비스를 세계시장에 선보이며 기존에 없던 고객 경험 가치를 제공한다.

이번 ‘2017 CES’ 코웨이 전시 콘셉트는 코웨이 트러스트를 실현시켜주는 ‘나를 위한 케어와 안심이 있는 공간, Care Station’이다. 코웨이 전시장은 ▲워터케어존(정수기) ▲에어케어존 (공기청정기) ▲바디케어존(비데) ▲슬립케어존(매트리스) ▲스킨케어존(코스메틱) 등으로 꾸며지며, 이 자리에서 총 23종의 혁신적인 제품과 IoCare 기반 맞춤 솔루션을 제공하는 라이프 케어 서비스를 공개한다.

◇ 대한민국 워터맵과 사물인터넷의 결합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

코웨이는 소비자가 정수기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정수기에 대한민국 워터맵과 사물인터넷을 적용해 안심케어를 강화한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CHP-482L)’를 선보인다.

2017 CES 혁신상을 수상한 제품인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CHP-482L)는 우리 집 지역의 수질 분석 결과를 토대로 맞춤 필터시스템을 제안해주며, 고객이 직접 필터 기능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도록 TDS(총 용존 고형물질)제거율을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보여준다. 또한 이 제품은 지역 수질 특성, 정수기 사용량 등의 영향을 받는 필터 수명도 실시간 확인할 수 있으며 필터 조기 교체 등의 맞춤 서비스도 제공된다.

코웨이는 고객 안심 강화를 위한 방안으로 대한민국 워터맵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워터맵 프로젝트는 지역마다 상이한 수질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국내 모든 지역의 물을 채취, 분석해 수질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는 작업이다. 코웨이는 금년 말까지 약 2만 개의 대한민국 수질 정보를 수집해 집대성할 예정이다.

또한 코웨이는 이번 CES에서 시연을 위해 준비한 전시용 투명 정수기도 함께 전시한다. 전시용 투명 정수기는 제품으로 유입된 원수가 각 필터를 거쳐 깨끗한 물로 정수되고 최종 파우셋을 통해 나오는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보여준다. 특히 코웨이가 정수기 내부 위생 강화를 위해 제공하는 차별화된 기술인 정수기 유로·저수조·파우셋을 살균하는 과정도 LED빛의 움직임을 통해 보여준다.

◇ 오염된 공간을 스스로 찾아가는 ‘코웨이 로봇 공기청정기’·음성인식 공기청정기 ‘에어메가’

이번 CES를 통해 최초 선보이는 코웨이 로봇 공기청정기는 같은 집 안에서도 공간 별로 공기질 오염 상태가 제각기 다르다는 사실에 착안해 집안 내 오염된 공간을 스스로 찾아가 알아서 쾌적하게 케어해주는 제품이다.

하루 중 요리하는 시간 대에는 주방의 미세먼지 농도가 높고, 아이들이 집안에서 뛰어 노는 저녁 시간대에는 거실의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는 등 하루에도 수 차례 공간 별 실내 공기 질이 달라진다.

코웨이 로봇 공기청정기는 방·거실·부엌 등 공간 별 실내공기질 오염도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집안 내 센서로부터 오염도가 일정 수준을 초과했다는 시그널을 받으면 자동으로 해당 장소로 이동해 청정한 공기를 만들어 주는 첨단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제품이다.

코웨이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기청정기에 아마존의 인공지능(AI) 음성인식 플랫폼인 알렉사(Alexa)를 연계한 코웨이 북미향 공기청정기 ‘에어메가’를 선보이며 글로벌 공기청정기 시장 확대에 나선다. 이 제품은 ‘공기청정기를 켜줘’·’오늘 실내공기질은 어떠니?’ 등의 간단한 음성 명령으로 공기청정기 작동은 기본으로 풍량 조절, 실내공기질 상태 등 사용자가 원하는 제품 조작 및 알찬 정보를 제공해준다.

추후 코웨이는 국내에서도 인공지능 음성인식을 탑재한 제품을 선보이며 사물인터넷 시장을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로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 체형 맞춤·코골이 집중 케어 ‘코웨이 에어 매트리스’

이번 CES를 통해 최초 선보이는 ‘코웨이 에어 매트리스’는 사용자의 체형·체압과 수면 패턴 분석 결과에 맞춰 쾌적한 잠자리를 제공해주는 맞춤 케어와 고객의 잘못된 잠자리 습관을 올바르게 교정해주는 습관케어를 동시에 제공해 고객의 삶의 질을 향상시켜주는 제품이다.

이 제품은 수면 센서로 사용자의 수면 시 호흡수·심박수·뒤척임·수면시간 등의 측정해 수면 패턴과 수면 중 발생한 현상 등을 상세 분석한다. 다음 날 사용자가 매트리스에 누우면 수면 분석 데이터를 기반으로 매트리스 형상 및 경도를 자동 조절해 좀 더 편안한 수면을 취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한 에어 매트리스는 코골이 때문에 고민하는 소비자들에게 획기적인 제품이다. 사용자가 수면 중 코골이를 시작하면 매트리스가 이를 인식하고, 목 및 어깨 부위의 에어셀을 부풀게 해 신체에 부드러운 자극을 주며 코골이를 멈추도록 도와주며 편안한 잠자리를 마련해준다.

◇ 코웨이만의 차별화된 빅 데이터 기반 맞춤 솔루션 ‘케어 컨설팅 서비스’

코웨이는 이번 전시에서 ▲정수기를 통한 물 음용량 데이터 ▲공기청정기를 통한 실내외 공기질 정보 데이터 ▲비데를 통한 기본 건강 데이터 ▲매트리스를 통한 수면 패턴 데이터 등을 연계해 나만의 건강 습관을 형성할 수 있는 케어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코웨이는 IoCare 기능을 탑재해 사용자의 체지방 및 체수분 측정을 통한 건강관리를 해주고 강력해진 버블 회오리로 도기를 살균해주는 ‘코웨이 버블 회오리 & IoCare 비데’, 풍부한 가습량과 강력한 청정기능을 탑재한 스스로살균 가습 공기청정기 IoCare, 코스메틱에 사물인터넷을 적용한 획기적인 뷰티기기인 IoCare-Beauty 등을 선보인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는 단순한 기술 시연이 아닌 고객 최우선 가치를 담은 코웨이 제품과 케어 서비스가 바꿔놓을 고객의 일상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혁신의 장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코웨이 핵심역량인 고객 케어에 혁신 기술을 결합해 환경가전의 미래와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제이콥 기자  real2018@daum.net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9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