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오리온, 교폭력 예방 캠페인 전개
장계영 기자 | 승인 2017.09.07 23:04

오리온은 6일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과 함께한 ‘2017 교실에서 찾은 희망’ 캠페인 우수학교 시상식을 서울 강서구 수명초등학교에서 진행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교실에서 찾은 희망’은 단체로 노래와 춤을 연습하며 친구들과 우정도 쌓고 소중한 추억도 만드는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이다. 오리온은 캠페인의 취지와 오리온의 ‘정(情)’ 문화가 잘 부합한다고 생각해 2015년부터 3년 연속 후원하고 있다.

‘같이 놀자’를 주제로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12주간에 걸쳐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지난해 대비 참여율이 23% 증가해 전국 초중고 1,109개 학교가 참여했다. 참여학생 수 또한 지난해보다 11% 증가한 48,367명으로 집계되어 캠페인에 대한 관심이 매년 높아지고 있음을 보여줬다.

오리온은 캠페인 기간 동안 매주 ‘으뜸상’을 선정, 총 2,000학급에게 오리온 임직원들이 직접 포장한 1억 5천만원 상당의 대형 스낵박스를 전달했다. 또한 캠페인 종료 후 지역별 최우수학교를 선정해 각 학교 전교생에게 10만여 개의 초코파이를 선물했다.

이 날 오리온은 시상식에 참여한 수명초등학교 학생 300여명에게 초코파이와 고래밥, 젤리밥 등을 나눠줬다. 이와 함께 최고 점수를 받은 베스트 영상을 시청하고 참여학급의 우수 사연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퀴즈쇼와 더불어 현장에서 즉석 플래시몹을 펼치는 등 학생들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이벤트도 진행해 시상식에 활기를 더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한 학생은 “캠페인송과 플래시몹을 연습하며 어려운 점도 있었지만 그 과정에서 친구들과 서로 웃고 도와주며 더욱 친해질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오리온은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국내외에 정(情) 문화를 전파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폭우 피해를 입은 충북 청주시에 2억 원 상당의 재해복구 지원금과 제품을 기부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베트남 감자 재배 농가에 농기구를 지원하는 ‘베트남 고향감자 지원 프로젝트’를 시작하기도 했다.

장계영 기자  riv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7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