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네슬레와 스타벅스, 포장제품-푸드서비스 제품 영구적 라이선스 계약 체결
라이벌뉴스 | 승인 2018.08.30 23:46

네슬레(Nestlé)와 스타벅스(Starbucks Corporation)가 스타벅스 커피전문점 이외 세계 각지 다른 곳에서 스타벅스의 소비자용 포장제품 및 푸드서비스 제품을 판매할 수 있는 권리를 네슬레에게 영구적으로 부여하는 계약을 완결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이 계약에 따라 두 회사는 볶은 커피, 간 커피, 원두 커피, 인스턴트 커피, 파드(pod) 커피 등 기존의 스타벅스 커피 제품을 놓고 긴밀한 협력을 하게 됐다. 이번 제휴는 또한 두 회사의 경험과 역량을 최대한 활용하여 이노베이션을 촉진하고 전세계 커피 애호가들을 위해 보다 나은 커피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네슬레의 CEO인 마크 슈나이더(Mark Schneider)는 “이번 제휴는 우리의 성장 전략을 잘 드러내는 것으로서 앞으로 네슬레가 커피 분야에서 광범위한 유형의 브랜드를 보유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지위를 유지하는데 중요한 기여를 할 것으로 본다” 이제 우리는 스타벅스, 네스카페, 네스프레소 등 세계 최고의 브랜드를 거느리는 회사가 되었다. 우리와 스타벅스 간의 진지한 협력 노력은 이 협정의 조속한 타결을 이끌었으며 앞으로 높은 성장을 이룰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해줬다"고 말했다. 

이번 협정은 북미주 프리미엄 볶은 커피, 간 커피, 파드 커피 부문에서 네슬레의 커피 제품 포트폴리오를 크게 강화시켜줄 것으로 보인다. 이는 또한 네슬레의 글로벌 유통 역량에 힘입어 스타벅스 브랜드의 전세계 식품점 및 푸드서비스 분야 확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스타벅스의 CEO 겸 대표인 케빈 존슨(Kevin Johnson)은 “네슬레와 맺은 글로벌 커피 제휴는 우리 스타벅스의 성장에 있어 중요한 전략적 기점이 될 것이다. 세계 최대의 커피 소매업체와 세계 최대의 식음료 제조회사, 세계 최대 및 초고속성장 파드커피머신을 통해 전세계에 걸쳐 우리 스타벅스 브랜드를 확장하고 주주들을 위해 장기적인 가치 증대를 가능하게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미국과 유럽 지역에 있는 약 500명의 스타벅스 직원들이 이번 협정에 따라 네슬레 직원으로 소속되게 되었다. 이들 중 대다수는 시애틀과 런던에 거주하고 있다. 이번 국제적 사업 확장은 네슬레의 글로벌 본사인 스위스의 브베(Vevey)에서 직접 지휘를 받고 있다. 

이번의 계약은 스타벅스(Starbucks®), 시애틀 베스트커피(Seattle’s Best Coffee®), 티바나(TeavanaTM/MC), 스타벅스 비아 인스턴트(Starbucks VIA® Instant), 토레파지오네 이탈리아 커피(Torrefazione Italia® coffee), 스타벅스 K 컵 파드 커피(Starbucks-branded K-Cup® pods) 등 스타벅스의 다양한 포장 커피 및 차 브랜드를 포괄한다. 

라이벌뉴스  webmaster@rivalnews.co.kr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벌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라이벌뉴스  |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일 : 2016. 01. 03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3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