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포토&이미지
포르쉐 70주년 기념, 700 마력 클럽 스포츠 레이싱카 최초 공개포르쉐, 신형 '포르쉐 935' 에디션 월드 프리미어 공개
제이콥 기자 | 승인 2018.09.29 10:33
<사진> 포르쉐의 신형 '프로쉐 935 에디션'(포르쉐코리아 제공)

포르쉐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라구나 세카 레이스웨이에서 열린 '포르쉐 레이싱카 축제, 렌스포트 리유니온(Rennsport Reunion)'에서 신형 '포르쉐 935' 에디션을 최초 공개했다. 700 마력의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발휘하는 ‘포르쉐 935’는 전설적인 '포르쉐 935/78'을 연상시키는 모델로, 70주년을 기념해 단 77대만 한정 생산될 예정이다.

포르쉐 모터스포츠 및 GT 라인 총괄 부회장 프랭크-스테펜 발리서는 "이 특별한 차량은 포르쉐 모터스포츠가 전 세계 포르쉐 팬들에게 전하는 생일 선물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포르쉐 935'는 1인승 레이싱 차량으로, 엔지니어와 디자이너들은 각종 규제로부터 더욱 자유롭게 차량을 개발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포르쉐 935' 에디션에 적용된 클럽스포츠 이벤트의 레이싱카 기술력은 고성능 스포츠카 '911 GT2 RS'를 기반으로 한다. 전장 4.87미터, 전폭 2.03미터의 ‘포르쉐 935’는 대부분의 차체를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CFRP)으로 보완 또는 대체하였으며 후면은 유선형 디자인으로 더욱 확장되었다. 또한 길쭉하고 거대한 페어링 및 화이트 컬러로 ‘모비딕’이라는 별명을 가진 르망 레이싱카 '포르쉐 935/78'를 기반으로 완전히 새로운 에어로다이내믹 기술력을 선보인다.

'포르쉐 911 GT3 R' 커스터머 차량에도 장착되는 프런트 페어링의 휠 아치 에어벤트는 프런트 액슬의 다운포스를 더욱 증가시킨다. 폭 1,909mm, 높이 400mm의 리어 윙은 에어로다이내믹 밸런스를 극대화한다.

외관은 포르쉐의 모터스포츠 역사에서 우승을 차지한 차량들로부터 가져왔다. 공기 역학적 디자인의 림은 '포르쉐 935/78' 모델과 일치하고,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 LMP1' 레이싱카에서는 LED 리어 램프와 리어 윙 엔드플레이트를 차용했다. 사이드 미러는 르망에서 우승한 '911 RSR'에서, 티타늄 테일파이프는 1968년 '포르쉐 908'으로부터 가져왔다.

콕핏 역시 포르쉐 모터스포츠의 역사적인 차량들을 연상시킨다. 합판된 우드 디자인의 기어 변속 레버 손잡이는 '포르쉐 917', '909 버그스파이더' 및 '카레라 GT' 슈퍼 스포츠카를 떠올리게 한다. 카본 스티어링 휠과 컬러 디스플레이는 2019년식 '911 GT3 R'에서 가져왔다. 레이싱 버킷 시트와 6점식 안전 벨트를 결합한 대형 안전 케이지는 최대의 안전성을 보장한다. 조수석은 옵션으로 선택 가능하다.

'911 GT2 RS'의 고성능 엔진과 거의 동일한 최첨단 3.8리터 6기통 트윈터보 엔진을 탑재한 '포르쉐 935'는 310mm 폭의 리어 액슬 리지드 기어박스 서스펜션과 7단 PDK를 통해 리어 엔진으로 동력을 전달한다. 911 GT 모델과 마찬가지로 운전자는 스티어링 휠에 장착된 시프트 패들로 더욱 편리한 기어 변경이 가능하다. 전형적인 911 모델처럼 '포르쉐 935'의 완벽한 무게 배분은 탁월한 견인력과 제동 성능을 보장한다. 프런트 액슬에 장착된 6 피스톤 알루미늄 모노블록 레이싱 캘리퍼와 390mm 지름의 벤틀레이티드 스틸 브레이크 디스크의 결합으로 뛰어난 브레이킹 성능을 자랑한다. 리어 액슬에는 4 피스톤 캘리퍼와 355mm 지름의 디스크가 장착된다.

공도 주행이 가능한 '911 GT2 RS'와 마찬가지로, 중량 1,380kg의 '포르쉐 935'는 트랙션 컨트롤과 브레이크 잠금 방지 시스템(ABS)을 포함한 포르쉐 스태빌리티 매니지먼트(PSM)를 장착했다. 맵 스위치를 사용하면 주행 상황에 따라 어시스턴스 시스템을 개별적으로 조정할 수 있다.

신형 '포르쉐 935'의 판매 가격은 부가세 및 국가별 특별 사양을 포함한 701,948 유로부터 시작한다. 고객들은 2019년 6월부터 특별한 이벤트를 통해 인도 받을 수 있다.
 

제이콥 기자  real2018@daum.net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8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