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CJ제일제당, 캔타입 'The더건강한 햄'으로 라인업 확대
안요셉 | 승인 2018.10.08 10:29

나트륨 함량이 낮고 첨가물이 억제된 건강 먹거리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캔햄시장에도 건강한 원물들을 활용한 제품 출시가 이어지고 있다. 

국내 냉장햄 시장에 ‘건강’콘셉트로 변화와 혁신을 불러일으킨 CJ제일제당 The더건강한 햄이 캔햄 시장에서도 소비자의 큰 호응 속에 매출 상승세를 보이며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다.

The더건강한 햄은 지난 2010년 5월, CJ제일제당이5년간의 R&D연구개발 끝에 소비자가 우려하는 합성아질산나트륨, 합성착향료,전분, 합성보존료(소브산칼륨),합성산화방지제의 5가지 첨가물을 빼고 돈육 함량을 90%이상으로 높여 론칭한 프리미엄 냉장햄 브랜드이다. The더건강한 햄 론칭을 계기로 당시 식품첨가물 이슈로 침체됐던 국내 햄 시장은 다시 커가기 시작했고,이제 The더건강한 햄은 소비자 요구와 트렌드에 방점을 두며 끊임없이 변화하고 연구개발하며 시장 성장을 주도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 같은The더건강한 햄의 R&D 역량과 브랜드 파워를 기반으로2013년 10월 캔 형태로 새롭게 출시된 The더건강한 캔햄이 올해로 5주년을 맞았다. The더건강한 캔햄은5무(無)첨가,낮은 나트륨 함량, 높은 돈육 함량을 앞세워, ‘짜지 않고 건강한’ 캔햄을 찾는 소비자 중심으로 인지도를 높이며 꾸준히 성장해 왔다. The더건강한 햄이 냉장햄에서의 인기를 캔햄으로도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The더건강한 캔햄은 출시 이후 올해 9월까지 누적 판매량 2,000만개를 기록하며 지난 해 매출은2016년 대비 50% 성장했다.올해는 월 평균 매출 10억원을 상회하고 있어 올해 목표 매출인 150억원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TV광고나 소비자 이벤트 등 공식적 마케팅 활동 없이 제품을 경험한 주부들의 꾸준한 입소문만으로 차근차근 일궈내고 있는 성장세이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

이 같은 성과는 캔햄에서도 건강함을 추구하는 소비자 니즈를 정확히 읽고 적극 대응한 결과로 풀이된다. The더건강한 캔햄에 구현된R&D 핵심은 ‘무첨가 기술’이다.레몬, 석류, 로즈마리 등 자연에서 유래한 천연원료를 사용해 소비자가 우려하는 합성 첨가물들을 대체한 것이다.여기에 고기를 대체하던 전분을 배제하고 돈육 함량을 90% 이상으로 올려 식감과 맛품질도 극대화한 것도 시장에서 통한 것으로 보고 있다.

나트륨 함량을 낮춘 것도 주효했다. The더건강한 캔햄은2017년 캔햄 판매액 상위 3개 제품 평균값 기준으로 나트륨이 25%이상 낮아, 시중 주요 경쟁사들의 캔햄 제품과 비교해 가장 짜지 않은 캔햄이기도 하다.이에 특히 저염식에 대한 니즈가 있는 소비자에게 더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에 고급 선물세트로도 The더건강한 캔햄은 탄탄하게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건강과 프리미엄을 키워드로 지난해 추석 시즌 처음 내놓은 The더건강한 캔햄 선물세트는,꾸준한 소비자 반응에 힘입어 얼마 전 추석에는 기존 4종에서 13종으로 세트 종류를 대폭 늘려 내놓기도 했다. 선물세트 매출 역시 이번 추석에는 지난 추석 대비2배 가량 성장한 실적을 보였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8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