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포커스&인터뷰
샘표 박진선 대표, "한식당은 한식의 홍보대사" 역할 강조‘2018 해외한식당협의체 워크숍’서 강연
장계영 기자 | 승인 2018.11.08 11:30

샘표의 박진선 대표가 7일 해외 한식당 대표들에게 '장류의 세계화 전략'을 주제로 강의했다.

해외한식당협의체는 미국, 중국, 일본, 영국 등 해외 한식당 경영주와 음식 재료 유통업체, 식품 관련 전문가 등으로 이루어진 단체로, 현재 11개국에 23개 협의체가 있다.

박진선 대표는 "콩을 발효시켜 만든 한국의 장류가 글로벌 채식 트렌드와 잘 맞는다"며 '우리맛으로 세계인을 즐겁게'라는 샘표의 비전과 함께 글로벌 장으로 대표되는 ‘요리에센스 연두’의 해외 전략을 공유해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박 대표는 "샘표가 2001년에 전통 조선간장을 재현한 '맑은 조선간장' 대량 생산에 성공한 데 이어 샘표만의 미생물 제어 기술로 조선간장의 장점은 살리고 진한 색상과 발효향은 획기적으로 줄인 요리에센스 연두를 개발하여 글로벌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 대표는 "해외 유명 셰프들이 연두를 매직소스라 부르며 한국의 장이 세계적인 소스로 발전할 것이라고 전망한다"며 "특히 순식물성 콩발효 소스인 연두를 사용하면 채소 요리가 놀라울 정도로 다양해지고 맛있어진다는 데 감탄한다"고 전했다.

박 대표는 우리 장의 성공적인 글로벌 진출을 위해 세계 최초의 요리과학연구소로 유명한 스페인 알리시아 연구소와 5년여 간 '글로벌 장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연두를 비롯한 우리 장과 세계 각지의 식재료, 그리고 조리법과의 조화를 연구해 '장 콘셉트 맵(Jang Concept Map)'과 150가지 '장 레시피(Jang Recipe)'를 개발한 내용도 소개했다.

박진선 대표는 "음식은 문화의 한 축이기에 하나의 상품을 판다는 생각보다 한국의 건강한 식문화를 세계 각국의 식문화와 접목시킨다는 큰 그림으로 접근하는 것이 주요하다"며 "해외의 한식당은 한식의 근본인 장류의 가치를 직접 경험하고 우수성을 알리는 한식의 홍보대사나 마찬가지인 만큼 샘표에서도 도움이 되는 방법과 기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계영 기자  riv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8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