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껌시장이 살아난다"
장계영 기자 | 승인 2019.05.03 10:21

껌시장이 살아나고 있다. 롯데제과는 1분기 껌 전체 매출이 약 350억원으로 전년대비 약 7% 이상 올랐다고 했다. 특히 자일리톨껌 매출은 이 기간동안 250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대비 약 10% 성장했다. 자일리톨껌의 실적이 오른 가장 큰 이유는 최근 신제품으로 출시한 자일리톨 프로텍트와 화이트가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기 때문이다. 프로텍트는 프로폴리스과립이 함유되었고, 화이트는 화이트젠이 함유되어 기능성 껌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것으로 풀이된다.

롯데제과는 이들 제품이 선전하면서 전체 껌시장 분위기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계영 기자  riv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9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