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오리온 ‘태양의 맛 썬’, 재출시 후 누적판매량 3000만 봉 돌파
안요셉 | 승인 2019.06.24 22:35

오리온은 ‘태양의 맛 썬’이 재출시 1년여 만에 누적판매량 3,000만봉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1초에 1봉지씩 팔리며 전 국민의 절반 이상이 먹은 셈이다.

썬은 지난 2016년 공장 화재로 생산라인이 소실돼 불가피하게 생산이 중단됐으나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지난해 4월 재출시돼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출시한 ‘썬 갈릭바게트맛’도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100만봉을 돌파하며 썬의 인기에 힘을 보태고 있다.

통밀, 통옥수수 등 통곡물 스낵에 남녀노소 모두 좋아하는 간식인 갈릭바게트 특유의 마늘향과 고소한 버터 풍미를 더해 호평 받고 있다고.

현재 전국 37개 매드포갈릭 매장에서 생맥주 주문시 25g짜리 썬 갈릭바게트맛 스페셜기프트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썬은 통곡물의 고소한 맛에 매콤한 맛, 갈릭바게트맛 등의 감칠맛이 굴곡진 모양 사이로 깊게 배어든 스낵. 국내산 쌀가루를 사용해 바삭한 식감을 높인 것도 특징이다.

오리온은, 소비자들의 요청으로 재출시가 됐다는 점이 2030세대들에게 SNS에서 큰 화제를 모으며 두터운 마니아층이 형성됐다고 강조했다. 재출시 2년차에 접어들었음에도 월 평균 20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리지널 제품이 재출시 트렌드를 선도했고, 신제품 갈릭바게트맛이 새로운 소비자들을 끌어들이며 한층 두터운 브랜드 라인업을 형성했다”며 “스낵성수기인 여름을 맞아 맥주 안주 등 TPO(시간, 장소, 상황) 마케팅을 강화해 소비자 입맛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19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