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칠성사이다 70주년, '과일맛 도전'
안요셉 | 승인 2020.05.13 16:33

롯데칠성음료가 1950년 선보인 칠성사이다의 출시 70년을 기념하기 위해 새로운 맛으로 ‘복숭아맛’과 ‘청귤맛’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500mL 페트병 타이프이다.

이번에 선보인 칠성사이다는 짜릿한 탄산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소비자 니즈가 큰 복숭아와 청귤을 소재로 개발하였다.

친환경 가치를 담기 위해 투명 페트병을 사용하였고 라벨을 쉽게 제거할 수 있는 비접착식 ‘에코 절취선’을 적용하였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새로운 광고 모델을 통한 마케팅 활동도 본격화하고 제품군 확대에도 나설 것이다" 라고 말했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0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