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코로나19 시대 혈당 관리 도우미 '뉴케어 당플랜'
안요셉 | 승인 2020.07.29 16:01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종식의 기미가 보이지 않아 전 세계가 불안에 떨고 있다. 영유아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감염돼 전 연령층이 주의해야 하며, 특히 기저질환이 있으면 코로나19를 더 조심해야 한다.

대한당뇨병학회는 코로나19와 당뇨병에 관해서 "70대 이상 당뇨인은 의심 증상이 발견됐을 때 검사 받고 입원할 기회가 우선적으로 주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당뇨병 환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심각한 중증질환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며 "특히 70세 이상 당뇨인은 코로나19 고위험군"이라고 밝혔다. 학회는 미국 의사협회 공식 학술지에 발표된 연구를 소개했다. 이는 44,672명의 중국 내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로, 사망률이 전체 평균 2.3%이었지만, 70대는 8%, 80대 이상에서는 14.8%였고, 당뇨병 환자는 평균 7.3%였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발표한 통계자료에 따르면 2018년 당뇨인은 501만 명으로 2012년부터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특히 65세 이상 노인 인구의 당뇨병 유병률은 30.4%를 차지한다. 정부도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하면서 고혈압•당뇨 등 일차의료 만성질환자 20만 명을 대상으로 웨어러블기기를 보급해 질환을 관리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처럼 당뇨병과 코로나19의 관계가 주목을 받으면서 식사부터 혈당 관리 앱까지 당뇨병 예방과 관리에도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혈당 관리에 실패하는 원인으로 식이 조절을 빼놓을 수 없다. 식욕을 억제하고 식이 기준에 따라 식사를 준비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꾸준히 혈당을 관리해야 하기 위해 당뇨환자를 위한 식단관리가 관심을 받고 있다.

‘뉴케어 당플랜’은 대상웰라이프의 균형영양식 국내 판매 1위 브랜드 ‘뉴케어’의 대표 품목으로 당뇨병 환자는 물론 혈당이 높아 당 섭취량을 신경 써야 하는 이들을 위한 균형영양식이다. 최근 늘어나고 있는 당뇨병 환자는 물론 당 조절이 필요한 사람들이 균형 있고 간편하게 식이 관리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일반 음식 섭취에 제한이 많은 환자를 위한 체계적인 영양 설계를 기반으로 만든 것이 특징이다. 당뇨병 환자들이 식단 관리에 맞춰 영양분을 섭취할 수 있도록 3대 영양소와 충분한 식이섬유, 26가지 비타민과 미네랄까지 함유되어 있다. 특히 당뇨병 환자의 최대 관심사인 당 함유량이 0%로, 리뉴얼을 통해 탄수화물 함량을 줄였다.

쿠쿠전자는 최대 33.6%의 당질을 저감하는 저당 밥솥 '트윈프레셔 마스터셰프 저당 밥솥'을 출시했다. ‘트윈프레셔 마스터셰프 저당 밥솥’은 특허 출원 중인 쿠쿠만의 당질 저감 기술력이 적용돼 일반 백미를 기준으로 최대 33.6% 당질을 저감시키면서 쿠쿠 밥솥이 가진 맛있는 밥맛은 그대로 유지하는 게 특징이다. 개인의 취향과 상황에 맞춰 단계별로 저당질을 선택할 수 있다. 당뇨 위험군 환자는 저당질 30, 다이어트나 식단관리가 필요할 경우 저당질 15에 맞춰 물을 넣고 취사하면 된다.

늘어나는 당뇨 환자 및 만성질환자로 인해 건강 관리에 대한 필요가 커지면서 헬스케어 서비스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애보트가 연속 혈당 측정 시스템인 '프리스타일 리브레(FreeStyle Libre)'를 국내에 출시했다. 프리스타일 리브레는 500원짜리 동전 크기 센서를 팔 위쪽(상박)의 뒷부분에 부착 후 최대 14일 동안 연속적으로 혈당 수치를 확인할 수 있다. 센서를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스캔하면 실시간 당 수치 결과와 분석 그래프를 스마트 폰에서 볼 수 있으며, 센서는 최대 14일 동안 연속 혈당 측정이 가능하다.

한화생명 헬로는 10년치 건강검진 결과를 분석, 건강(생체)나이를 보여준다. 앱에 매일 체중과 혈당, 수분섭취 정도 등의 데이터도 저장할 수 있다. 음식 사진을 스마트폰으로 찍으면 AI가 칼로리와 영양소를 자동으로 분석해주기도 한다. 설정한 건강 목표를 달성하면 모바일 쿠폰과 응원 메시지를 전송한다.

대상웰라이프 관계자는 “코로나19와 당뇨의 연관성으로 인해 혈당 관리에 필요성을 느끼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꾸준한 운동과 식이 조절을 통한 혈당 관리에 당뇨 환자를 위한 균형영양식 ‘뉴케어 당플랜’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0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