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라이벌
연말연시 스마트폰 선물 "고민되네"아이폰12 pro max VS 갤럭시 note20 Ultra 5G
안한나 기자 | 승인 2020.11.30 17:30
<사진>왼쪽:갤럭시 노트20, 오른쪽:애플의 아이폰12 pro(각사 홈페이지)

스마트폰 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대표기업 삼성전자와 애플이 첨단기능을 탑재한 신제품을 선보이고 뜨거운 한판승을 벌이고 있다.

애플의 아이폰12 pro는 지난달 국내 1차 사전예약에서 완판을 기록했고, 뒤를 이어 아이폰12 pro max 역시 빠른 속도로 인기 색상이 품절되는 등 구매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아이폰12 pro max는 12 pro에 비해 커졌고, 카메라 화소 등도 전작과 비교해 고성능이라 할 수 있다.

대화면의 원조 격인 삼성 노트 역시 하반기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노트20으로 인기몰이에 나섰다. 특히 노트20의 컬러 모델중에 미스틱 컬러는 화려하고 고급스럽다는 이유로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12 pro max는 6.7형으로, 6.1형인 아이폰12 pro와 비교해 확장된 디스플레이가 눈에 들어온다. 하지만 두께는 동일해서 무게에 대한 부담감이 없다.

자체 개발한 내구성 높은 세라믹 크리스털과 이를 보호하는 고강도 스테인리스 스틸 가드  등견고한 설계를 통해 전년 대비 낙하 성능을 4배 높였다고 전했다. 또한 방수 기능은 IP68로 뛰어난 등급을 자랑한다.

아이폰12에서 처음 선보인 5G 기능은 빠르고 정확한 인터넷 속도와 네트워크 성능을 통해 소비자 주목도를 높였다.

애플은 5G 성능을 극대화하기 위해 아이폰 전용 안테나와 무선 통신 부품을 탑재했고, 소프트웨어 스택 전체를 최적화했다고 밝혔다. 또 스마트 데이터 모드로 아이폰 스스로 5G와 LTE 사용 선택을 할 수 있도록 설계하여 불필요한 배터리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다.

직접 제작한 A14 Bionic 칩은 구동 속도의 가속화와 배터리 성능의 효율을 높인다. 이 성능을 바탕으로 한 ISP는 프로급 영화 제작에 사용되는 돌비 비전(Dolby Vision) 촬영이 가능하다.

카메라 야간 촬영 모드는 이번 신제품에서 주목할만한 부분이다. 이 기능은 NASA의 LiDAR 스캐너 기술 적용을 통해 가능했다. 야간 촬영 모드는 와이드 카메라와 울트라 와이드 카메라 모두 지원하며 더 많은 빛을 포착하는 와이드 카메라는 디테일과 포커스를 더욱 생생하고 선명하게 전달한다.

<사진>iPhone 12 Pro의 리다르 스캐너는 빛이 물체에서 반사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측정하여 사용자가 있는 공간의 깊이 지도를 만들 수 있다. 애플홈페이지 캡쳐

아이폰12 pro max는 여기에 더 큰 픽셀이 적용된 더 커진 센서를 적용해 보다 많은 빛을 포착할 수 있어 사진의 선명도와 색감에 탁월하다. 더불어 센서 시프트 흔들림 보정 기능도 새롭게 적용되었다.

삼성전자는 노트 시리즈로 스크린 크기 169.5mm의 갤럭스 노트20와 174.5mm의 갤럭시 노트20 Ultra 5G 두 가지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두 제품은 크기만 다른 것이 아니라 둥글고 또 각진 형태를 비롯해 해상도와 배터리 용량 등에서도 차이를 보이고 있다.

디스플레이는 다이내믹 아몰레드 2X를 적용해 강한 햇빛에서도 선명한 화면을 볼 수 있다. 또 120 Hz 주사율로 이전보다 두 배 더 빠르고 부드러운 화면 전환을 매끄럽게 실행하도록 했다.

노트의 핵심이자 독창적이기도 한 S 펜은 블루투스 연결로 제스처를 컨트롤하는 등의 다기능을 갖췄다. 또 급하게 적은 메모를 수평 정렬하고, 디지털 텍스트로 변환해 PPT와 Word 파일로 공유할 수 있도록 설계하였다.

<사진>갤럭시 노트20 울트라 5G s펜은 블루투스 연결로 제스처컨트롤 등 다재다능함을 갖추었다./삼성전자 홈페이지 캡쳐

스마트폰에서 작성한 메모를 태블릿, 노트북으로 동기화해 어디서든 이어서 작업하기 편리하다. 또한 Microsoft OneNote와도 연동되어 노트에서 필기한 내용을 자동 저장할 수도 있다. 스마트폰 앱을 PC와 연결하여 여러 개의 앱을 나열해 사용할 수 있는 점도 편리하다.

강력한 인텔리전트 프로세서의 적용으로 5G를 사용한 다운로드와 스트리밍에서 효과적이라고 전했다.

Wi-Fi 6로 빠르고 안전하게 연결하고, Wi-Fi 옵티마이저로 지연 시간을 줄여 밀집된 공간에서도 끊김 없이 사용할 수 있다. 5X 광학 줌과 50X 초해상도 줌을 사용하며, 초고해상도 8K 동영상 촬영과 전문가급 편집 툴을 사용할 수 있다. 이 또한 삼성 덱스를 통해 TV나 모니터에 간편한 무선 연결이 가능하다.

안한나 기자  crosshanna@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1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