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라이벌
MZ세대 선호도 조사, 브랜드 '스벅'-디저트 '투썸'대학내일20대연구소, MZ세대 식생활 데이터 보고서 발표
안요셉 | 승인 2020.11.29 16:34
<사진>왼쪽:투썸플레이스, 오른쪽:스타벅스/ 일산소재

MZ세대가 선호하는 카페 브랜드는 어디일까?

최근 대학내일20대연구소는 MZ세대 식생활 데이터 보고서를 발표했는데, 카페 브랜드 선호도 조사에서 ‘스타벅스(37.1%)’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이디야커피(13.3%)’, ‘투썸플레이스(11.4%)’, ‘빽다방(8.4%)’, ‘메가커피(7.4%)’ 순으로 나타났다.

또 MZ세대가 좋아하는 디저트에 대한 조사도 있었는데, 조사결과 ‘투썸플레이스(48.2%)’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스타벅스(18.4%)’, ‘빽다방(4.5%)’, ‘이디야커피(4.1%)’, ‘엔제리너스(3.4%)’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3개월에 한 번 이상 카페에 방문하는 전국 만 15세 이상 39세 이하 남녀 900명 표본을 대상으로 2020년 9월 10일부터 16일까지 7일간 구조화된 설문지를 활용한 온라인 패널 조사 방법으로 실시했으며 데이터스프링이 운영하는 한국 패널 서비스 ‘패널나우’를 이용했다.

<사진>스타벅스 커피숍 굿즈 진열상품


선호도 조사에서 스타벅스를 좋아하는 이유로는 ‘커피·음료의 맛(44.9%)’을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방문의 편리함(36.4%)’, ‘카페 브랜드 인지도(28.2%)’가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투썸플레이스를 선호하는 가장 큰 요인으로는 ‘디저트의 맛(37.2%)’을 꼽았다. 다음이 ‘커피·음료의 맛(36.2%)’으로, 디저트 이미지가 가장 강력한 브랜드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디야커피, 빽다방의 선호 이유는 ‘가격대’가 각각 53.2%, 69.6%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또 메가커피는 ‘커피·음료의 맛(59.0%)’ 때문에 선호한다는 응답이 가장 높았고, ‘가격대(57.4%)’는 그다음이었다.

<사진>투썸플레이스 영등포 A 커피숍 디저트 진열대


한편 9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 당시 수도권 MZ세대는 카페를 어떻게 이용했을까에 대한 조사결과는,  ‘음료나 디저트를 테이크아웃’했다는 응답이 49.7%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카페가 아닌 ‘편의점이나 마트에서 판매하는 음료·디저트 이용’은 20.4%, ‘개인 카페 등 매장 이용이 가능한 카페 방문’, ‘배달 주문을 통해 카페 이용’ 경험은 각각 15.2%, 15.0%로 뒤를 이었다. 한편 어떤 방식으로도 카페를 이용하지 않고, 음료도 마시지 않았다고 응답한 비율은 27.7%로 전체 응답의 3분의 1을 차지했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1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