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오메가-3 건강기능식품, 제품별로 지방산 함량에 차이 있어
뉴스편집 기자 | 승인 2022.09.08 16:23
<자료>소비자원 제공

건강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건강기능식품의 시장 규모가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매출규모는 2018년 25,221억원, 2019년 29,508억원, 2020년 33,250억원에 달했다.(e-나라지표, 건강기능식품생산현황, ’21.9.1.)

이에 한국소비자원이 합리적인 상품 선택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오메가-3 20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제품마다 지방산(EPA와 DHA의 합)과 비타민E 함량, 캡슐 크기 등에 차이가 있어 제품별 특징을 확인 후 구입하는 것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소비자원 제공

조사대상 20개 제품의 오메가-3 지방산 함량은 모두 건강기능식품 1일 최소 섭취량 기준(500mg) 이상이었다. 1일 섭취량 당 오메가-3 지방산 함량은 제품 간 최대 4배(2,074~537mg) 차이가 났으며 '초임계 알티지 오메가3 맥스 2000(제이더블유생활건강㈜)'은 오메가-3 지방산 1일 섭취량을 2,074mg으로 가장 많이 설정하고 있었다.

또한 원료에 따라 오메가-3 지방산을 구성하는 EPA와 DHA의 비율에 차이가 있어 어류 유지를 사용한 제품(18개)은 오메가-3 지방산 중 DHA의 비율이 36~49%인 반면 조류 유지를 사용한 제품(2개)은 61~99%로 DHA의 비율이 더 높았다.

<자료>소비자원 제공

조사대상 20개 제품 중 비타민E 기능성을 표시한 13개 제품은 비타민E를 건강기능식품의 1일 최소 섭취량(3.3mgα-TE) 이상을 함유하고 있었다.

현재 종합비타민 등으로 비타민E를 섭취 중이라면 해당 성분을 필요 이상 중복해 섭취하지 않도록 확인하고 구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캡슐 크기(용량)는 목 넘김 등 섭취 편의성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요소이며, 가장 작은 것은 368mg, 가장 큰 것은 1,299mg으로 최대 3.5배 차이가 있었다.

<자료>소비자원 제공

조사대상 제품 중'뉴트리라이트 오메가-3 밸런스(한국암웨이㈜)'368mg,'퓨어 알티지 오메가3 이지(고려은단헬스케어)'401mg,'프로메가 알티지 오메가3 듀얼(종근당건강㈜)'520mg, '애터미 알래스카 이-오메가3(애터미㈜)'550mg 등 4개 제품은 상대적으로 캡슐 크기가 작았다.

반면 '커클랜드 슈퍼 오메가3(㈜코스트코코리아)'1,299mg, '초임계 알티지 오메가3 맥스 2000(제이더블유생활건강㈜)' 1,270mg, '한미 오메가3 맥스 MAX(한미약품㈜)'1,135mg 등 3개 제품은 상대적으로 캡슐 크기가 컸다.

하루 섭취 캡슐 수를 조사한 결과, 제품별로 하루에 섭취하는 캡슐 수는 1~4개였고, 캡슐 크기가 작은 제품은 하루에 섭취하는 캡슐 수가 캡슐 크기가 큰 제품보다 많은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자료>소비자원 제공

일부 제품은 온라인몰과 이력추적관리시스템에 게재한 표시가 미흡해 해당 업체에 개선을 권고했다. 이에 판매 업체는 한국소비자원의 권고를 수용하여 개선을 완료했거나 개선할 계획임을 밝혀왔다.

한편, 국내 제조 식품의 경우'원산지표시법'에 따라 표시대상품목인 원재료에 대한 원산지 국가명을 이력추적관리시스템에서 제공하고 있으나, 수입식품은 표시 의무가 없어서 조사대상 중 수입제품 2개는 이력추적관리시스템에 원산지 정보가 없었다.

오메가-3 지방산 기준으로 조사대상 20개 제품의 1일 섭취량 당 가격은'커클랜드 슈퍼 오메가-3((주)코스트코코리아)'가 94원으로 가장 저렴했고,'허벌라이프라인 오메가-3(한국허벌라이프(주))'는 1,907원으로 가장 비쌌다.

뉴스편집 기자  rivalnews01@daum.net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편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2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