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리뷰&톡
동원F&B, 식물성 캔햄 ‘마이플랜트 오리지널’로 대체육 대중화 기치
라이벌뉴스 | 승인 2023.08.24 17:56

동원F&B가 식물성 캔햄 시장에 진출한다. 모든 종류의 단백질을 제공하는 ‘토탈 프로틴 프로바이더(Total Protein Provider)’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나아가 대체육의 대중화를 주도해 나가겠다는 전략이다.

동원F&B는 식물성 캔햄 ‘마이플랜트(MyPlant) 오리지널’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마이플랜트 오리지널(200g, 5280원)은 3월 선보인 참치와 만두에 이은 동원F&B의 식물성 브랜드인 ‘마이플랜트’의 세 번째 신제품이다.

마이플랜트 오리지널은 100% 식물성 원료로 만들어 콜레스테롤 함량이 0%이며, 국내 식물성 캔햄 가운데 칼로리(175kcal, 100g)가 가장 적다. 기존 동물성 캔햄인 리챔과 비교했을 때도 칼로리가 40% 이상 적어 건강한 식습관 트렌드에 적합하다.

마이플랜트 오리지널에는 동원F&B가 기존 동물성 캔햄인 리챔을 20년간 제조·생산하며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가 모두 담겼다.

짠맛은 유지하면서 나트륨 함량을 줄일 수 있도록 2018년 독자 개발한 원료인 ‘디솔트’ 기술력을 적용해 캔햄 본연의 맛을 그대로 구현했다. 또한, 자체 테스트를 통해 최적의 원료 배합 비율을 찾아내 식물성 제품에서 흔한 콩 냄새를 현저히 줄였다. 특히 대다수의 대체육 제품이 냉동·냉장 형태인데 비해 마이플랜트 오리지널은 상온 보관이 가능해 소비자 편의성도 높아졌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마이플랜트 오리지널이 출시됨에 따라 동원F&B의 캔햄 포트폴리오도 한층 강화됐다. 현재 돈육(리챔 오리지널 및 더블라이트)과 닭고기(리챔 프로틴), 식물성에 이르는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구축한 식품 회사는 국내에서 동원F&B가 유일하다.

동원F&B은 리챔의 대량 생산 인프라와 독자 기술 등 경쟁력을 바탕으로 여러 회사와 제품 개발을 비롯한 다양한 형태의 협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기존 리챔의 수출 인프라를 활용해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서며 대체육 대중화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동원F&B는 유연한 채식주의자인 ‘플렉시테리언(Flexitarian)’을 타깃한다. 대체육을 포함한 대체식품을 대중화하기 위해선 채식을 지향하면서 육식을 병행하는 유연한 채식주의자들이 경험을 통해 식물성 음식에 대한 수용도를 높이는 게 중요하기 때문이다.

한편 국내 식물성 대체육 시장 규모는 2025년 295억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글로벌 시장의 경우 2027년 약 88억달러 수준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라이벌뉴스  webmaster@rivalnews.co.kr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벌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라이벌뉴스  |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일 : 2016. 01. 03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3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