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자동차
소비자가 꼽은 LPG 트럭 인기 비결 1-2위 ‘경제성’ '친환경성'
제이콥 기자 | 승인 2024.02.05 18:32

대한LPG협회는 신형 LPG 1톤 트럭 계약자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 LPG 트럭 최고의 장점 1위로 ‘경제성’이 꼽혔다고 밝혔다.

대한LPG협회는 2023년 12월 11일부터 2014년 1월 10일까지 온라인 커뮤니티 ‘영업용 화물차 운전자의 모임(영운모)’, ‘아프니까 사장이다’를 통해 LPG 트럭 계약자 총 111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LPG 트럭 구매 이유 1위는 낮은 연료비, 유지비 등 경제성(34%)이었으며 이어 친환경성(27%), 차량 성능(17%), 구매 보조금 및 저공해차 혜택(15%) 순이었다.

2024년형 포터Ⅱ및 봉고Ⅲ LPG 트럭 계약자 111명 대상 설문조사 결과

2023년 11월 출시된 2024년형 포터Ⅱ, 봉고Ⅲ LPG 트럭은 기존 1t 트럭 대비 유지비가 저렴해 가성비가 좋다는 평가를 받는다. 연간 1만8000㎞ 주행 시 유류비는 동급 디젤 모델보다 약 70만원을 절감할 수 있다. 또 디젤 트럭과 달리 배기가스 저감장치(SCR)에 주입하는 요소수를 구매할 필요가 없다. 디젤 트럭의 경우 연간 약 100ℓ의 요소수를 사용하는데, 종류와 주행 거리에 따라 10만원에서 많게는 50만원의 비용이 발생한다.

LPG 트럭의 활용 용도를 묻는 질문에는 답변자 41%가 영업용(소상공인/자영업자)이라고 답했으며, 이어 화물 운송(용달)이 36%를 차지했다. 응답자 10명 가운데 7명은 디젤 트럭 운전자라고 답해 단종된 디젤 트럭의 대체재로 LPG 트럭이 자리매김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신형 LPG 트럭은 2.5 터보 LPG 직분사(LPDi) 엔진을 적용해 동급의 디젤 엔진 대비 출력을 18% 높여 최고 출력 159마력의 우수한 동력 성능을 발휘한다. 토크는 디젤과 동급 수준의 30.0㎏f·m을 자랑하면서도 LPG 차량 특유의 높은 정숙성을 확보했다.

LPG 트럭은 북미의 엄격한 배출가스 규제인 ‘SULEV30’을 만족하면서도 ‘3종 저공해차’ 인증을 획득한 친환경 트럭으로, 전국 공영주차장(30%~50%)과 공항 주차장(20%~30%)에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호중 대한LPG협회장은 “이번에 출시된 LPG 트럭은 4세대 LPDi 엔진을 탑재해 주행 성능과 친환경성을 양립시키는데 성공했다”며 “경제성 높은 LPG 연료를 사용함으로써 실용성을 중시하는 자영업자·소상공인에게 만족스러운 선택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이콥 기자  real2018@daum.net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라이벌뉴스  |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일 : 2016. 01. 03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4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