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포커스&인터뷰
한국PR협회, 제28대 회장에 한국외대 이유나 교수 선임
제이콥 기자 | 승인 2024.02.12 16:25

이유나 한국외대 교수가 한국PR협회(KPRA) 제28대 회장으로 선임됐다.

한국PR협회는 2024년 정기총회를 열고 한국외국어대학교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이유나 교수를 제28대 회장으로 선임했다.

<사진>이유나 한국PR협회(KPRA) 28대 회장

이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끊임없이 변화하는 사회 경제적 환경, 미디어 환경 속에서 어떻게 대응해 나갈지를 고민하는 PR인들의 목소리를 반영하겠다”며 “협회가 PR 학계, 업계, 차세대 PR인 간 교류 활성화는 물론, 우리 사회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중심적 역할을 해 온 PR에 대한 대중의 인식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이화여대를 졸업하고 미국 메릴랜드대에서 언론학 석사와 커뮤니케이션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는 한국외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이 회장은 한국PR협회에서 2023년 제31회 한국PR대상 운영위원회 위원장과 심사위원장, 2021년 PR 전문가 인증위원회 위원장을 맡았으며 제20대 한국PR학회장을 역임했다. 글로벌 PR기업 오길비(Ogilvy)와 케첨(Ketchum)에서 근무한 경험도 있어 커뮤니케이션 분야 실무에 대한 이해가 높고 폭넓은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저서로는 ‘ESG X 커뮤니케이션’(2023), ‘디지털 시대의 PR학 신론’(2021), ‘30대 뉴스에서 PR을 읽다’(2019), ‘디지털 사회와 PR윤리’(2018) 등을 공저했고 ‘글로벌PR’(2014)을 저술했다.

한편 한국PR협회는 국내 PR 산업의 발전과 PR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1989년 결성된 단체다. 기업 홍보인, 대학 교수, PR 전문가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한국PR대상, PR윤리강령, PR 전문가 인증 시험, PR 교육 및 포럼, PR편람, PR인의 날 등을 통해 PR인의 교류와 PR 지식 공유 등에 힘써왔다.

제이콥 기자  real2018@daum.net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라이벌뉴스  |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일 : 2016. 01. 03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4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