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HOME 뉴스 식품&건강
GS25 간편 보양식, 조기 출시 이유는?
안요셉 | 승인 2024.07.01 10:17
GS25에서 모델이 간편 보양식 상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GS25가 이른 무더위에 매년 7월 복날 시즌에 선보이는 ‘간편 보양식’ 신제품 6종을 평년보다 1~2주일 앞당겨 출시했다.

GS25에 따르면 보통 7~8월에 판매량이 집중되는 ‘간편 보양식’ 상품이 때이른 특수를 누리고 있다. 4월 중순부터 역대급 더위가 이어지면서 기력을 보충할 수 있는 보양식을 찾는 고객 수요가 늘어난 점이 주된 요인이다. 동시에 외식 물가 상승으로 집에서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보양식을 즐기는 홈보양족 역시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GS25가 40여 종의 간편 보양식을 대상으로 전년 대비 매출 신장률을 살펴본 결과, 2024년 2분기 380.5%나 오른 것으로 분석됐다. 이는 지난해 2분기 간편 보양식 상품의 전년 대비 신장률보다 무려 2배 가까이 높은 수치다.

GS25 간편 보양식 상품

GS25는 이러한 기후 현상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간편 보양식 신제품 출시 시점을 예년보다 1~2주가량 앞당기고 복날 수요 선점에 나섰다.

신제품은 '전기구이한마리통닭(9900원)' '한마리민물장어덮밥(8900원)' '유어스하림마라반계탕600g(1만6900원)' '통닭다리닭칼국수(6900원)' '장민호의장어추어탕600g(1만5900원)' '장민호의장어추어탕466g(6500원)'등 총 6종이다.

1만원대 이하 실속형 상품부터 유명 맛집 컬래버 상품, 프리미엄 상품 등 다양한 가격대와 구성으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7일 실속형 상품으로 출시된 ‘전기구이한마리통닭’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겨 먹는 추억의 전기구이 통닭 메뉴를 재현한 상품이다. 오븐에 구워 기름기를 쏙 빼 담백함을 남겼으며 쫀득한 찹쌀밥에 허니머스타드와 소금까지 같이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유어스하림마라반계탕’은 GS25가 이하이코리아푸드와 손잡고 Z세대의 매운맛 선호 트렌드를 보양식에도 반영해 개발한 맛집 컬래버형 단독 상품이다. 구수하고 든든한 반계탕에 하이디라오소스를 넣어 얼얼함과 진한 향이 어우러져 조화를 이루는 메뉴다.

안요셉  ahc03@naver.com

<저작권자 © 라이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라이벌뉴스  |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92길 32  |  대표전화 : 02)353-991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1   |  등록일 : 2015.10.05   |  발행일 : 2016. 01. 03  |  발행 및 편집인: 장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계영
Copyright © 2024 라이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